기존 제품 대비 온실가스 배출량 26% 감소
2022 ECO비전 통해 사회적 가치 지속 추진

SK하이닉스, 10나노급 LPDDR4 환경성적표지 인증

김영민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9-12-23 10:08:38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김영민 기자]SK하이닉스(skhynix)가 환경부로부터 10나노급 LPDDR4 D램 제품에 대한 '환경성적표지인증'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환경성적표지 인증'은 원료채취, 제조, 사용, 폐기 등 제품의 전 과정에서 배출되는 오염물질이 지구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정량적으로 표시해 소비자가 친환경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돕는 제도다.

이번에 인증 받은 제품은 원료채취에서 폐기까지 전 과정에서 기존 20나노급 제품과 비교해 온실가스 배출량이 약 26%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다.

▲SK하이닉스가 환경부로부터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은 10나노급 LPDDR4 D램 제품 (좌) 6Gb LPDDR4 (우) 8Gb LPDDR4


SK하이닉스는 지난해 말, 친환경 반도체 생산공장을 표방하며 '2022 ECO비전'을 선언했다.


이에 따라 SK하이닉스는 2022년까지 온실가스 40% 감축(2016년 BAU 대비), 폐기물 재활용률 95% 달성, 해외사업장 재생에너지 100% 사용 등을 추진중이며, 올해 초에 국내 최초로 폐기물 매립 제로(Zero Waste to Landfill) 인증도 받았다. BAU(Business As Usual)는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하지 않을 경우 예상되는 온실가스 배출 전망치를 말한다.

SK하이닉스 김형수 SHE(안전·보건·환경) 담당은 "SK하이닉스는 CDP(Carbon Discloser Project) 한국위원회가 선정한 탄소경영 명예의 전당에 2018년까지 6년 연속 선정됐다."며 "2022 ECO비전을 반드시 달성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