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사회적경제 박람회서 나란히 참가 주목
22년까지 15억 원 '사회적경제 활성화 기금 조성

SL공사, K-eco, 인천항만공사 사회적가치 실현 호평

최진경 기자 | baji1020@naver.com | 입력 2019-07-08 14:34:1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최진경 기자]환경산업분야에 가장 신뢰받는 사회적 가치 실현으로 손꼽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사회공헌이다.

이를 위해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SL공사), 인천항만공사, K-eco 한국환경공단이 '제2회 대한민국 사회적경제 박람회'에 참가해 다시한번 재확인했다.

이 기관은 각각 상담관 홍보부스를 운영하고 인천지역 사회적경제 기업에 대한 판로를 확대·지원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번 박람회는 '사회적경제, 내일을 열다'라는 슬로건으로 5일부터 7일까지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약 5만 여 명의 관람객이 다녀가는 등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개막식에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한 관계부처 장차관과 관련 경제계 대표 등 총 500여 명이 참석해 사회적경제 활성화와 중요성을 부각 한 단계 성장할 수 있는 자리가 됐다.

이날 행사는 사회적가치의 핵심지표인 기회균등 통합, 지역상생, 일자리창출, 안전.환경을 테마로 구성됐다.

SL공사 등은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모범적인 해법과 사례를 제시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이들 세 기관은 2018년부터 22년까지 약 15억 원을 목표로 '인천 사회적경제 활성화 공동기금(I-SEIF)'을 조성했다. 이를 통해 지역의 사회적경제 기업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사회혁신 지원 사례로 좋은 반응을 얻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진경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