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한국교통연구원서 연구용역 착수보고
타당성 위해 지자체·전문가 자문단 구성

친환경 전기열차 도입방안 연구 착수

윤경환 기자 | yun_2044@naver.com | 입력 2019-01-15 09:58:5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윤경환 기자]국내 철도 역사 110년 가까운 뒤늦게 친환경 전기열차의 국내 도입방안에 대한 정책연구용역에 착수에 들어갔다.


'친환경 전기열차'는 전기 등 친환경 동력원을 사용하고, 건설 과정에서도 자연 훼손을 최소화해 환경 친화적으로 건설·운영하는 열차다.


지금까지, 일부 지자체가 지역주민의 교통편의 제공 및 관광 활성화를 위해 친환경 전기열차 도입을 추진해 왔으나, 국내에 사례가 없고, 노선의 연장과 열차의 규모가 제한되는 등 기술·제도적인 한계로 인해 사업 추진에 어려움이 있었다.

 

 

고속·일반·도시철도와 달리 산악·공원 등의 지역에서 열차가 자동차와 도로를 혼용 운행하는 등 환경 친화적으로 건설·운영한다.


국토부는 친환경 전기열차의 국내 도입과 관련, 해외사례 및 관련 기술·제도를 분석하고, 도입 시 필요한 법령 및 기술기준 등을 도출하기 위한 정책연구용역에 착수했다.


이번 연구용역은 친환경 전기열차에 적합한 설비형식·교통방식을 제안하고, 민간사업자 등이 사업을 추진할 때 사업허가 등 충돌되는 법령에 대한 검토가 이뤄진다.


아울러, 새로운 교통수단의 도입으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안전검사 항목·방법을 마련하고, 안전관리계획의 수립·검토, 사고 시 대응체계 등 안전관리 규정에 대한 개선방안도 도출할 예정이다.


한국교통연구원은 연구용역의 진행 과정을 지자체 등 관계기관과 공유하고,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지자체, 전문가가 참여하는 연구자문단도 구성 운영할 예정이다.


'친환경 전기열차 국내 도입방안 연구' 용역의 착수보고회는 15일 한국교통연구원에서 개최됐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경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