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자전거 시스템 구축사업 기본계획 최종보고회
70여 개소, 300여 대 배치 자전거타기 좋은 도시

경주시, 공영자전거가 달린다

고용철 기자 | korocamia@hotmail.com | 입력 2020-12-01 10:48:35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고용철 기자]경주시는 30일 영상회의실에서 경주시 자전거이용활성화 위원회(위원장 이영석 부시장)를 대상으로 '경주시 공영자전거 시스템 구축사업 기본계획 및 실시설계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최종보고회는 중간보고 주요의견 및 조치내용, 공영자전거 시스템 도입 추세, 시스템 구축(안), 공영자전거 운영·관리 계획, 예상 문제점 및 기대효과 등 경주시 실정에 맞는 최적의 공영자전거 시스템 구축을 위해 위원들이 심도 있는 논의를 펼쳤다.

경주시 공영자전거는 사물인터넷(IOT) 기반 시스템을 통해 모바일 앱이나 교통카드로 쉽게 대여·반납하는 등 자전거 이용이 편리하게 구축되며, 도심지 8개 지역(용강, 황성, 동천, 성건, 중부, 황남, 황오, 월성)과 선도동 및 현곡면 일부 지역에 70여 개소의 대여소를 설치하고 자전거 300여 대를 배치해 내년 10월부터 운영될 계획이다.

추후 '경주시 자전거이용 활성화계획 수립'보고회를 개최해 자전거 이용 활성화 방안과 자전거도로 간선망 구축계획, 기존 자전거도로 정비계획 등에 대해 위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들어 계획 수립에 적극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이영석 부시장은 "경주시 공영자전거 시스템 구축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해 내년에는 시민들이 편리하게 공영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경주시를 자전거타기 좋은 도시로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고용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