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모바일 등 ICT적용, 일하는 방식 혁신 및 업무효율 향상
에너지관리시스템 연계, 에너지 절약형 그린오피스 모델 개발

한전, 스마트오피스 구축 통해 4차 산업혁명 선도

최인배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03-11 11:10:14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최인배 기자]한국전력(사장직무대행 김시호)은 9일, 한전 서울지역본부 강북성북지사에 '에너지절약형 스마트오피스'를 시범 구축하고 개소식을 개최했다.

첨단 ICT기술과 한전 에너지관리시스템(K-BEMS)을 접목한 에너지절약형 스마트오피스구축 사업은 사무실 에너지관리가 가능한 신개념의 스마트오피스 모델을 확보하는데 있다.

K-BEMS (KEPCO 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는 한전에서 개발한 건물 에너지관리시스템으로 실시간 소비전력 관리로 효율 향상시키는 시스템이다.

스마트오피스 융합 모델은 IoT 기술을 통해 미사용중인 사무실내 OA 기기 및 조명을 제어해 전력소비를 줄이고 태양광 재생에너지를 스마트 오피스용 OA기기 전원으로 활용하는 시스템이다.

또한 재택근무 등 원격업무가 가능하도록 OA환경을 개선했고 직원들이 출장 등 이동시에도 스마트폰으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김동섭 한전 신성장기술본부장은 "이번에 구축한 스마트 오피스는 그동안 한전에서 개발한 에너지관리 특화기술과 스마트오피스 구축기술이 융합한 모델"이라고 설명하며 "이번 사업을 바탕으로 관련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인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