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골드라인 개통 후 김포공항역 환승 2배 늘어
9호선 급행열차, 김포공항역 혼잡도 12.4% 증가
서울시, 김포공항역 혼잡 해소 9호선 증차 필요

김포전철 개통 영향 9호선 대혼잡 '증차만이 답'

최진경 기자 | baji1020@naver.com | 입력 2019-10-17 11:02:18
  • 글자크기
  • +
  • -
  • 인쇄
▲윤관석 의원

[환경데일리 최진경 기자]김포공항역이 지난달 28일 새로 개통한 김포골드라인(김포선)을 비롯해 지하철노선 4개의 정차역이 돼 승강장의 혼란이 가중되고 있다.

윤관석 의원(인천 남동을)이 서울시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김포골드라인 개통 전후 실시한 출근시간대 9호선 혼잡도 조사 결과, 김포공항역의 경우 개통 직후(9.30~10.2)가 개통 직전(9.23~25)보다 12.4% 더 혼잡했다. 9호선 전체 혼잡도도 개통 전보다 4.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환승게이트 이용내역 상 개통일(9.28)부터 10월 10일까지 약 2주간(13일간) 환승객 수는 84만1130명으로 전년도 동기 대비 237%, 직전 13일과 비교했을 때에도 219%인 것으로 드러났다.

윤 의원은 "김포골드라인이 개통하면서 서울로 통근하는 경인지역 직장인들의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으나, 오히려 김포공항역은 5호선, 9호선, 공항철도에 김포선까지 정차하게 돼 혼잡도가 가중됐다."며 "특히, 6량/4량 열차로 운행 중인 9호선을 8량으로 증차하는 등 서울시가 대책을 조속히 마련과 50만 9호선 이용객의 염원을 꼭 이뤄주시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진경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