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500만 그루 나무심기 사업' 일환

마포구, 서울산업진흥원과 '미세먼지 저감숲'조성

고용철 기자 | korocamia@hotmail.com | 입력 2020-11-27 08:41:0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고용철 기자]서울시 마포구는 민간기업의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해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하는 미세먼지 저감숲'을 마포구 문화비축기지 내에 조성했다고 밝혔다.

서울산업진흥원과의 공동협력을 통해 지난 20일 이뤄진 이번 숲 조성은 마포구의 '500만 그루 나무심기 사업'의 일환으로, 서울산업진흥원의 후원을 바탕으로 구목인 단풍나무 및 복자기 40주와 황매화 620본을 식재해 미세먼지 저감 숲을 탄생시켰다.

숲 조성 부지는 문화비축기지(마포구 증산로 87) 내 유아숲 체험장에 위치하고 있으며, 이곳은 가족 단위 이용객이 많아 인근 도로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 및 오염물질 노출이 우려되던 공간이다.


구는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이곳에 공기청정숲을 조성해 자동차 매연과 미세먼지 등으로부터 시민을 보호하고 해당 공간의 주 이용객인 어린이들의 건강 증진을 돕기 위해 힘을 모았다. 

이번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하는 미세먼지 저감숲을 조성하며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뛰어난 수종과 배식기법을 활용하기도 했다. 이번 숲 조성은 기업의 사화공헌활동과 연계한 도시녹지화 추진으로 건강한 환경 조성 뿐 아니라 민관협력 활성화 및 예산절감 효과도 함께 거둘 수 있어 의미가 깊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구 역점사업인 500만 그루 나무심기에 기업후원금으로 조성된 숲이 더해지니 특별한 의미가 더욱 빛나는 것 같다."며 "앞으로도 구 전체를 쾌적하고 안전한 녹색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고용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