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빼빼로데이 맞아 나눔전달식 진행
맛있는 나눔, 따뜻한 세상 슬로건, 사회공헌
대한적십자사, 사랑의열매에 5800박스 전달

빼빼로 데이는 나눔 문화다

유혜리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11-07 11:58:24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유혜리 기자]'빼빼로 데이'는 나눔문화다.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가 11월 빼빼로데이를 맞아 사회복지단체에 제품을 기부하며 활발한 사회공헌활동을펼치고 있다.

롯데제과는 11월 5일 대한적십자사에 과자 1170 박스, 11월 6일 사랑의열매에 과자 4700 박스를 전달했다. 롯데제과가 기부한 제품은 전국 어린이, 청소년 관련 사회복지시설로 전달된다.
 
대한적십자사에서 롯데제과에 나눔전달식과 함께 '최고명예대장'을 수여했다. ‘최고명예대장’은 누적기부금이 일정금액을 넘는 단체 등에 수여하는 '대한적십자사'의 최고 수준의 표장이다. 또한 롯데제과는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지난해 10월, 나눔국민대상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 나눔전달식, 가운데 왼쪽 배성우 롯데제과 커뮤니케이션 부문장, 가운데 오른쪽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 김연순 사무총장

롯데제과는 매년 빼빼로데이를 맞이해 많은 사람들이 기쁨을 나눌 수 있도록 제품을 구성 사회복지단체에 기부하고 있다. 

롯데제과는 2013년부터 '맛있는 나눔, 따뜻한 세상'이라는 슬로건 아래 여러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사랑의열매, 아름다운가게 등 사회복지단체에 제품을 기부해왔고,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무료치과진료 및 구강보건교육 등을 실시하는 '닥터 자일리톨버스가 간다' 캠페인을 전개해 왔다. 또한 놀이공간과 학습공간이 부족한 농어촌 지역 아이들을 위해 '스위트홈' 6호점을 건립하는 등 다양하고 폭넓게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롯데제과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복지단체 등에 제품을 기부하며 따뜻한 나눔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혜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