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와 '간편식 자동조리 클라우드 서비스 MOU'
리챔, 양반죽 등 23종 제품 조리 광파오븐에 적용
식품 산업의 디지털 전환 가속화 HMR 시장 선도해

동원F&B, LG전자와 가정간편식 디지털 트렌드 선도

유혜리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20-10-30 10:09:06
  • 글자크기
  • +
  • -
  • 인쇄
▲29일 서울 논현동 LG전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쇼품에서 김재옥 동원F&B 대표이사(오른쪽)와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이 업무 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환경데일리 유혜리 기자]동원F&B(대표이사 김재옥)가 LG전자와 손잡고 가정간편식(HMR) 시장 디지털 트렌드 선도를 위한 사업 협력에 나섰다.

동원F&B는 29일 서울 논현동 LG전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쇼룸에서 LG전자와 간편식 자동조리 클라우드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체결식에 김재옥 동원F&B 대표이사,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스마트 가전 HMR 최적 조리 솔루션 공동 개발 ▲동원몰과 LG ThinQ 플랫폼 등 온라인 커머스 ▲공동 마케팅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동원F&B는 햄, 만두, 죽 등 23종 제품의 최적 조리 알고리즘을 LG전자 광파오븐에 적용했다. 이를 통해 리챔, 양반죽 등 동원F&B 대표 제품부터 에어프라이어 전용 HMR 브랜드 '퀴진'의 다양한 제품까지 LG 광파오븐을 통해 간편하고 맛있게 조리할 수 있다. 동원F&B는 향후 대상 제품을 확대하고 전용 브랜드 제품까지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LG전자는 ThinQ 앱과 클라우드 서버를 연동해 오븐의 별도 조작 없이 간편식을 자동 조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품 바코드를 카메라로 촬영하면 최적의 조리 방법과 시간이 오븐에 자동으로 설정돼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다.

김재옥 동원F&B 대표이사는 "이번 업무 협약은 식품 산업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미래 가정간편식 시장의 디지털 트렌드를 선도해나갈 수 있는 뜻 깊은 기회"라며 "앞으로도 LG전자와 지속적으로 협업해 차별화된 고객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는 종합식품기업으로 한 단계 더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대현 LG전자 H&A사업본부장은 "LG전자만의 차별화된 기능을 갖춘 스마트 가전으로 고객에게 편리함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기념해 동원F&B의 간편식 제품을 최대 53%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기획전을 10월 29일부터 11월 11일까지 2주간 진행할 예정이다. 기획전은 LG ThinQ 스토어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혜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