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디자인 워크숍 찾아가는 창의력원정대 운영
현수막, 지하철 광고판 등 업사이클링통해 재활용
놀이와 학습 접목 에듀테인먼트 교육으로 호평받아
10월까지 초등생 1~3학년 546명 체험 기회 제공

마포 어린이 환경교육 창의력 원정대

이수진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06-11 09:08:50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이수진 기자]어릴 적부터 아이들에게 자원을 아끼는 방법을 배우게 하는 것은 그리 멀리 있지 않다.

 

마포구(구청장 박홍섭)는 사용하고 남은 현수막이나 지하철 광고판 등의 산업폐기물을 생활소품으로 탈바꿈시켜 재활용하는 '어린이 디자인 워크숍, 창의력 원정대' 교육을 6월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어린이 디자인 워크숍은 일상생활에서 사용하고 남은 물건을 업사이클링(up-cycling)하고 재창조하는 과정을 어린이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 체험 과정 속에서 디자인 능력과 함께 자원재활용 능력, 창의력 등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고안된 마포구의 교육 프로그램이다.


놀이와 학습이 접목된 에듀테인먼트(edutainment) 교육으로 어린이들의 학습참여도와 호응이 좋아 2009년 시작한 이후로 매년 계속되고 있다.

구는 올해 지역 내 15개 학교에서 초등학교 1~3학년생 4700여 명의 참여 신청을 받고 교육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원활한 교육 진행을 위해 예년과 다르게 각 학급의 교실에서 교육과 업사이클링 활동을 할 계획이다.

 

교육은 6월 26일 시작하여 상반기 15회, 하반기 8회 등 10월까지 총23회에 걸쳐 546명의 초등학생이 참여한다.

업사이클링 사회적기업인 '터치포굿'이 교육 진행을 맡고 현수막과 광고판 등 소재를 활용해 펭귄 부채, 에코 메시지 가방, 멸종위기 동물 파우치 등의 소품을 디자인하고 만들 계획이다.

 

교육에 참가한 어린이들은 물건을 만들며 창의력을 키우고 이후 그것을 직접 사용하면서 자원재활용에 대한 인식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프로그램 문의 마포구 도시경관과(☏3153-9464)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수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