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행정안전부 주관 자치단체 재정분석서 시 자치구 1위 달성
업무추진비 절감 노력, 민간위탁금 비율완화 등 재정효율성 높여
조은희 청장 "청렴도 1위, 투명 합리적 재정운영으로 좋은 결실"

서초구, '알뜰살림' 서울시 1위로 평가 받아

이수진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01-08 11:17:07
  • 글자크기
  • +
  • -
  • 인쇄
▲조은희 구청장

[환경데일리 이수진 기자]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17 지방자치단체 재정분석'에서 종합등급 기준 최상위인 '가등급'에 선정돼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에서 구는 주민과 재정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민간 자문단인 '알뜰살림 추진단'운영으로 유사, 중복사업을 과감히 통폐합하고, 업무추진비의 절감 노력과 민간위탁금 비율을 완화하는 등 재정운용의 효율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자치단체 재정분석은 행안부가 전년도 결산자료를 토대로 전국 242개 자치단체의 재정 건전성과 효율성, 책임성 등 3개 분야에 대해 22개 지표를 기준으로 진행하는 평가로 98년도부터 재정분석을 실시해 오고 있다.

구가 지방재정분석 결과에서 높은 재정 효율성을 보인 데에는 우선 서초구만의 특별한 예산편성 절차인 '알뜰살림 추진단'의 자문을 거쳤기 때문이다. 구의 알뜰살림 추진단은 세무사, 교수와 같은 재정전문가 및 주민 등 26명으로 구성된 재정 자문단으로 지난 3년간 160여건의 사업제안을 통해 비효율, 유사·중복 사업 통폐합 등 79건을 폐지 조정하고 2015년 425억원, 2016년 478억원, 2017년 354억원 등 총 1257억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뒀다.

업무추진비 절감 노력도에서는 자치단체의 평균인 79.7% 대비 24% 낮은 수치로 재정의 효율성이 매우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민간위탁금 비율(증감률)은 전년도 대비 6% 감소하고, 행사축제 경비비율도 자치단체 평균보다 낮은 수치를 기록해 높은 재정효율성을 나타냈다.

조은희 구청장은 "청렴도 1위에 이어 투명하고, 합리적인 재정운영이 좋은 결실을 맺게 돼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올해도 더욱 알뜰하게 구정살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수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