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재단과 손잡고 '같이 만드는 그린 모먼트' 프로그램
서울에 1만 그루 나무 심기, 클럽 회원들 재활용 챌린지
그린 토크 이벤트, 재활용백 제공, 서울 환경 영화제 후원

네스프레소, 지속가능성 친환경 활동 스타트

윤경환 기자 | yun_2044@naver.com | 입력 2019-05-10 10:09:47
  • 글자크기
  • +
  • -
  • 인쇄
▲캡슐 재활용백

[환경데일리 윤경환 기자]네스프레소가 좋은 커피의 친환경문화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노력에 더 강화하기로 했다. 

그 첫 번째로 네스프레소가 진행하는 같이 만드는 '그린 모먼트'다.

프리미엄 커피 브랜드 네스프레소(NESPRESS)는 좋은 커피를 위한 지속 가능성을 실현하고자 '환경 재단'과 손잡고 '같이 만드는 그린 모먼트 (We Make Green Moments)' 프로그램을 10일 밝혔다.


서울에 '1만 그루 나무 심기'를 비롯해 클럽 회원들의 재활용 약속을 위한 ▲그린 모먼트 재활용 챌린지 ▲재활용 참여 고객 대상으로 기후 강연과 가드닝 클래스 그린 토크 이벤트 ▲모든 구매 고객 대상 재활용백 제공 ▲서울 환경 영화제 후원 등 5월에 집중적으로 전개한다.

좋은 커피의 지속적인 생산은 기후 및 환경과도 밀접하게 연관돼 있으며 네스프레소는 이를 위해 고객이 사용한 캡슐을 사회적 기업과 함께 알루미늄과 커피 가루로 분리해 캔, 자동차 부품이나 농장의 거름으로 재활용해 나무가 자라게 하는데 사용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탄소 배출량 감소와 기후 변화 개선에 기여하기 위해 올 한해 환경전문가들과 함께 서울 상암동 노을공원에 5톤 상당의 탄소를 저감하는데 기여할 수 있는 1만 그루의 나무를 심을 예정이다.


국립산림과학원 자료에 따르면, 한 사람이 약 2년간 승용차를 매일 24시간 타면서 발생시키는 탄소의 양을 중화하는 양으로 볼 수 있다.

네스프레소 클럽 회원들에게 재활용백을 무료로 공급하고 있으며 네스프레소 부티크를 포함한 전국 68개 수거 지점에 직접 반납하거나 클럽 전화, 웹사이트, 모바일 앱 등을 통해 무료 수거 요청할 수 있다.

 

이와 더불어 네스프레소 클럽 멤버들은 재활용 챌린지에 참여와 이를 통해 캡슐 알루미늄으로 업싸이클링한 프리미엄 카렌다쉬 팬 증정 및 지속 가능성 강의와 커피 거름을 활용한 가드닝 클래스 등을 경험할 수 있는 네스프레소 그린 토크를 5월말 경험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네스프레소 공식 홈페이지, 페이스북 또는 인스타그램에서 확인 가능하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경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