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환경 이해 농업금융 바람직한 발전 모델 논의

소성모 농협상호금융대표, 아태 농업금융기구 참석

최진경 기자 | baji1020@naver.com | 입력 2019-06-07 13:42:40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최진경 기자]소성모 농협상호금융 대표이사가 6월 6일, 7일 도쿄에서 개최된 '아태지역 농업금융기구(APRACA) 집행위원회 및 지역 정책 포럼'에 참석했다.


APRACA는 유엔식량농업기구(FAO) 산하기구로 1977년 창설, 전 세계 24개국 86개 농업금융 기관이 참여하고 있으며, 한국 농협중앙회는 집행위원회 기관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 집행위원회에는 네팔, 스리랑카, 태국 등 17개의 EXCOM 회원국 대표들이 참석해 APRACA의 사업계획 및 예산 등을 의결했고, 지역 정책 포럼에서 기후충격에 대응한 회복력 구축에 있어서의 금융기관의 역할에 대해 논의했다.


소성모 농협상호금융 대표이사는 "이번 정책 포럼은 각국의 농업환경에 대한 이해와 농업금융의 바람직한 발전 모델을 논의하는 좋은 시간이였다."며, "각국의 농업기관과 긴밀히 협력해 아태지역 농업인들의 실익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진경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