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양돈농가 악취 저감 위한 세미나 개최

축산농가 생산성 및 경쟁력 강화 첫 발

장수익 제주취재본부 기자 | | 입력 2020-02-27 13:50:17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장수익 제주취재본부 기자]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는 지난 25일 JDC 본사에서 '양돈농가 악취 저감 관련 전문가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에서 농학박사인 고한종 한국방송통신대 교수가 '축산냄새 현황과 관리개선 방안'에 대해 주제 발표를 했다.

고 교수는 축산 악취 공해 관련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및 마인드웨어가 융합된 '축산환경 통합관리 시스템'의 필요성을 강조했고, 이에 대한 집중적인 논의가 이뤄졌다.

▲고한종 한국방송통신대 교수

JDC는 양돈농가 악취 저감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전문 기술 보유기업과 악취저감 기술 도입 관련 협의를 진행하고 실증 및 보급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자리 참석한 문대림 JDC 이사장은 "축산사업장 냄새 발생 저감 대책 지원을 통해 악취저감 시스템을 구축하고 제주의 환경가치 증진에 이바지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장수익 제주취재본부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