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생태원, 9월 1일부터 10월 8일까지 작품 접수
환경부 장관상 등 총 24편 시상, 수상작 순회전시

멸종위기종 상상그림전 공모

김영민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20-08-31 13:09:08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김영민 기자]국립생태원 멸종위기종복원센터는 야생생물이 급격히 감소되는 현실과 야생생물 보존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멸종위기종 상상그림 및 슬로건 공모전’을 9월 1일부터 10월 8일까지 개최한다.

'멸종위기 야생생물'을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공모전은 생명의 소중함과 자연환경 보호의식을 확산하기 위해 기획했다.


이번 공모전은 '상상그림'과 '슬로건' 2개 부문으로 진행되며, 공모전 누리집(www.spectory.net/nie/encontest)을 통해 작품을 접수받는다.
 

'상상그림'부문은 '멸종위기 야생생물'을 주제로 초등학생에 한해 손그림을 접수받으며, 1인당 1편만 접수 할 수 있다. 공모전 누리집에서 온라인 접수 후 작품을 접수확인증과 함께 우편으로 운영사무국(서울시 송파구 삼학사로 74, 3층)에 제출하면 된다.

'슬로건' 부문은 '멸종위기야생생물 보존을 위한 실천의지'를 주제로 국민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1인 2편 이내로 200자 이내의 슬로건을 공모전 공식 누리집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문의 및 참고사항은 공모전 운영사무국(02-6953-1410)과 공모전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응모작품은 독창성, 표현성, 활용가능성 등을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되며, 결과는 공모전 누리집에 10월 말경 발표할 예정이다.
 

수상작품은 상상그림 부문 16편, 슬로건 부분 8편 등 총 24편을 선정하며, 각 부문별로 대상(환경부 장관상, 상상그림: 1편, 슬로건: 1편), 최우수상(국립생태원장상, 상상그림: 2편, 슬로건: 1편), 등 총 235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수상작 24편은 11월 국립생태원을 시작으로 주요 역사 등에서 순회 전시를 하고, 국립생태원 누리집에도 공개될 예정이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멸종위기종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길 바란다."라며, "국립생태원은 멸종위기종 보존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8년 대상작품 송예빈의 '행복한 우리'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