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전자 15L 클라쎄 제습기(모델명 DDHB15R3H)선봬
'오토 스윙 기능' 사용 공간 빈틈 없는 제습 효과 제공
고효율 저진동 설계 낮은 소음 실현, 한밤중에도 쾌적

장맛철 안성맞춤 대우전자-대유위니아, 제습기 시장 공략

윤경환 | yun_2044@naver.com | 입력 2018-06-27 10:13:20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윤경환 기자]본격 장마철이 시작된 가운데 대유그룹의 대우전자와 대유위니아가 제습기 시장 공략에 나섰다.

 

먼저 대우전자는 이달부터 온라인 판매망을 중심으로 2018년형 '클라쎄' 제습기 판매 한다고 밝혔다.

 

대우전자 새출범 이후 공기청정기에 이어 두번째 신규시장 진출로, 2014년 진출 이후 4년 만에 대유위니아와 협업 제습기 시장에 재진출하게 됐다.

이번에 나오는 신제품은 15리터 용량으로, 강력한 터보 제습 모드를 채용해 큰 이불 빨래를 말리거나 장마철 외출 후 빠른 제습이 필요할 때 강력한 제습 운전을 할 수 있다. 또한 토출부의 팬이 자동으로 회전하는 '오토 스윙 기능'으로 사용 공간에 빈틈 없는 제습 효과도 제공한다.

편리한 사용성도 특징이다. 사용자가 35~80%까지 희망 습도를 선택하면 적정 습도로 자동으로 조절할 수 있으며 예약 타이머 기능으로 제습기 사용 시간을 설정할 수 있다.


고효율 저진동 설계로 낮은 소음을 실현, 한밤중에도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점이 특징으로 꼽힌다. 대유위니아 역시 기존 '위니아'제습기 6월 판매량이 전년 동월 대비 2배이상 급증함에 따라 마케팅을 강화할 방침이다.

대유위니아가 선보인 '위니아 제습기 제로'는 14리터, 16리터 용량으로 고효율 컴프레서를 채택해 제습 능력을 향상시킨점이 특징이다.


일반 제습 모드 이외에도 '의류 건조 모드/빨래 건조 모드'까지 갖추고 있어 장마철에도 빠르게 빨래 등을 말릴 수 있다. 뛰어난 제습 성능에 탈취 및 항균 기능까지 갖췄다. 악취와 오염 물질을 제거하는 '항균탈취필터'가 적용돼 제습과 함께 실내 공기 관리까지 할 수 있는 제품이다.

이와 함께 물 넘침 방지 센서도 탑재해 수조에 물이 가득 차면 자동으로 안내해준다. 이 밖에도 저소음 설계로 운전시 컴프레서가 내는 소음을 최소화해 사용자의 소음 스트레스를 줄여주고, 에너지소비효율은 1등급으로 전기료 걱정까지 덜었다.

대우그룹은 기후변화로 제습기 수요가 2014년 저점 이후 꾸준히 반등하며 가정 내 필수가전으로 부상하고 있다며 장마 영향으로 제습기를 찾는 소비자가 더욱 늘어남에 따라 대우전자, 대유위니아 제습기 판매량이 보다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경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