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4만톤 규모 프로판 저온탱크 추가 건설
석유화학산업 경쟁력 강화 및 신규 LPG 창출
석유화학사에 LPG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목적

E1, 500억 투자 대산기지 프로판 저온 저장탱크 완공

윤경환 기자 | yun_2044@naver.com | 입력 2018-11-30 11:45:28
  • 글자크기
  • +
  • -
  • 인쇄

▲충남 서산 소재 E1 대산기지에서 열린 프로판 저온 저장탱크 준공식에서 천정식 E1 기술운영본부장이 기념사를 읽고 있다.

 

[환경데일리 윤경환 기자]친환경에너지 기업 주식회사 E1(대표이사 구자용 회장)은 28일(수) 충남 서산시 소재 대산기지에서 프로판 저온 저장탱크 준공식을 가졌다고 29일 밝혔다. 이 날 준공식에 LG화학, 롯데케미칼 등 대산 소재 석유화학사 및 서산시청 관계자 등 약 70여명이 참석했다.  

 

E1은 2011년 대산 석유화학단지 내에 3만톤 규모의 부탄 저온탱크를 건설한 데 이어, 추가로 총 500억원을 투자해 2년여 공사 끝에 4만톤 규모의 프로판 저온탱크를 완공했다.

 

석유화학연료로 사용되는 나프타 대비 가격경쟁력이 있는 LPG의 수요가 지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대산 석유화학단지 내 석유화학사에 LPG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목적으로 프로판 탱크를 추가 건설했다.  

 

이로써 E1은 석유화학원료 전용 LPG 터미널인 대산기지에 7만톤, 여수기지에 15.3만톤, 인천기지에 24만톤의 저장 시설을 갖춰 국내에 총 46만 3000톤 규모의 LPG 저장 시설을 보유하게 됐다.

▲E1 대산기지에서 열린 프로판 저온 저장탱크 준공식에서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왼쪽 네번째부터 노행곤 롯데케미칼 대산공장 기술부문공장장, 천정식 E1 기술운영본부장, 김상훈 E1 해외영업부문장, 김태연 대산세관비즈니스센터장, 홍우평 씨텍 대표

 
국내 석유화학용 LPG 시장은 나프타 대비 가격경쟁력을 바탕으로 지속 확대되는 추세다. 올 1~3분기 판매된 석유화학용 LPG는 274만톤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하였으며, 이는 역대 최대 규모다.  

 

E1 구자용 회장은 "프로판 저온탱크 증설로 석유화학사에 경제성 있는 LPG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됐다."며 "E1 대산기지가 국내 석유화학산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LPG 신규 수요 창출을 통해 LPG 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경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