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전국재해구호협회와 손잡고 공덕역 골목 벽화
'도심 속 공존하는 자연과 사람'주제, 활기 불어넣어

마포구, 한화손해보험와 골목 벽화 봉사

문종민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20-11-17 09:53:04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문종민 기자]서울시 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최근 한화손해보험,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공덕역 인근의 노후화된 골목길에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지역 주민을 위한 안전한 골목길 환경 조성을 지속하고 있다.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진행된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은 한화손해보험 측의 봉사활동 계획에 전국재해구호협회(신수동 소재)와 마포구가 동참해 이뤄졌다.

벽화가 그려진 장소는 지하철 6호선 공덕역 10번출구 인근 50m 길이의 골목길(새창로6나길 31)로 평소 사람들의 왕래가 빈번한 곳이다. 지하철역 인근이지만 저녁 시간이면 특히 어두워져 지하보도로 진입하기 전 스산한 분위기가 들던 장소였다.

봉사단은 '도심 속 공존하는 자연과 사람'이라는 콘셉트로 활기찬 그림들을 그려놓고 이전보다 훨씬 밝고 안전한 골목길 분위기를 연출했다.

봉사활동에는 강성수 한화손해보험 대표이사 및 임직원, 한화손해보험 소비자평가단,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봉사단 등 30여 명이 참여했다.

마포구는 지역 소재의 기업 및 단체와 연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특히, 전문 봉사단을 운영 중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지역사회의 봉사활동 요청에 적극 응하며 마포구와 함께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펴고 있다. 과거 상암동의 지역아동센터, 중동초등학교 앞 거리 등 여러 지역에서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을 구와 협업한 바 있다. 또, 마포구 저소득 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집수리 자원봉사와 어린이 재난현장체험 교육 등 사회공헌 활동도 지속하고 있다.

유동균 구청장은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마포 지역에 대한 애정을 갖고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에 나서주신 한화손해보험 측과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도 마포구는 지역사회와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주민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부분들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문종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