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러만 차별화된 맛과 앞선 품질 육포 시장 1위
20일까지 질러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 이벤트 진행
HACCP 인증, 국내 업계 최초 SQF 2000 획득

질러 육포, 믿고 먹을 수 있는 맛 6천4백만 개 판매

유혜리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05-12 10:12:3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유혜리 기자]샘표의 안주 스낵 브랜드, '질러(Ziller)'가 육포 누적 판매량 6천4백만 개를 돌파했다. 국민 한 명당 제품을 한 개 이상 소비한 셈이다.


질러는 2007년 '부드러운 육포'를 내놓으며 육포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 이후 시장 1등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며 소비자들에게 사랑 받아 왔다.


지난 10여 년간 부드러운 육포를 필두로 갈릭 바베큐 육포, 크레이지 핫 육포, 치즈 품은 비프, 직화 육포, 한입 육포 등 기존의 육포와 차별화한 다양한 맛을 선보여 왔다. 또한 직화 육포 등의 제품에 개별 진공 포장 기술을 적용해 편의성까지 더했다.


샘표는 2010년 충북 영동에 육포 전용 공장을 짓고, 매달 3천 가지 이상의 품질 및 위생 검사를 통해 고품질의 육포를 생산하고 있다.


HACCP(위해요소중점관리) 인증을 비롯해 국내 업계 최초로 SQF 2000(국제적 식품안전 및 품질경영시스템)을 획득, 2014년에 아시아에서 처음으로 글로벌 식품 안전 품질 관리 기구인 SQFI(Safe Quality Food Institute)가 뽑는 올해의 제조업체로 선정 인정받았다.


김선애 질러 마케팅 담당자는 "질러 육포가 1위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뛰어난 맛과 철저한 품질 관리로 프리미엄 육포 라인을 구축한 덕분"이라며 "국민 육포라는 위상에 걸맞게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새로운 제품을 개발하며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샘표는 질러 육포 6400만 개 판매 돌파를 기념 '내가 원하는 질러' 이벤트를 진행한다. 숫자 6(육)과 4(four, 포)가 육포를 연상케 한다는 의미에서, 소비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담아 마련됐다.


이벤트는 20일까지 질러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다. 질러에서 출시해 줬으면 하는 제품을 댓글로 남기면 30명을 추첨 질러 제품과 맥주 컵 세트로 구성된 '질러 비어 키트', 질러 전 제품을 담은 패키지 등 선물을 증정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혜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