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레이 피해복구 위한 제8차 농협재해대책위 개최
영덕 태풍 피해 현장 찾아 복구 직원 및 봉사자 격려

농협, 태풍 피해 복구지원 총역량 결집

윤경환 기자 | yun_2044@naver.com | 입력 2018-10-08 11:54:37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윤경환 기자]농협(회장 김병원)은 8일 서대문 농협중앙회 본관 종합상황실에서 제25호 태풍 콩레이 피해에 따른 신속한 피해복구 지원을 위해 '제8차 농협재해대책위원회'를 개최했다.


올해 두번째 강타한 태풍 '콩레이'는 경북, 경남, 전남, 제주 일대의 농업인에게 적지 않은 피해를 발생시켜 수확기를 앞둔 농업인에게 커다란 시름을 더하고 있다.


농협은 이번 태풍피해 최소화를 위해 ▲전국 시군지부장 긴급화상회의 통한 비상근무체계 구축 ▲피해예상지역에 손해보험 평가인력 사전 파견 ▲농업경제부문 재난대책본부 긴급편성·운영 ▲태풍 피해발생 즉시 지자체와 공동으로 피해현장 점검 등 선제적인 재해예방대책을 실시했다.


이 날 회의를 마치고 침수피해가 심했던 영덕 피해 현장을 방문한 김병원 회장은 "농협은 농업인들의 풍년농사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바, 수확을 앞둔 우리 농업인들에게 큰 피해가 발생해 너무나 마음이 아프다."며 "농협의 모든 역량을 동원해 보다 신속하게 복구지원 대책을 실시 농업인들의 피해를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농협은 태풍 피해 복구 완료시 까지 전국 계통사무소에 재해대책상황실을 비상 운영 중에 있으며, ▲영양제·살균제·생육촉진제 등 할인공급 ▲농업인행복콜센터 통한 현장지원단 운영 ▲피해농업인 금융지원 ▲재해보험금 신속 지급 ▲피해 농산물 판매 지원 등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 시행중이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경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