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상일동 사옥에서 제 54기 주주총회 개최
정주성 부사장 사내이사 신규선임 등 안건 통과
최성안 사장 "디지털 기반∙미래동력 확보 집중"

삼성엔지니어링 주주총회 '최성안 사장 재선임'

김영민 기자 | sskyman77@naver.com | 입력 2021-03-18 15:10:02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김영민 기자]삼성엔지니어링 대표이사에 최성안 사장이 다시 한번 선임됐다.

▲최성안 사장


18일 서울 강동구 사옥에서 삼성엔지니어링 '제54기 주주총회'에서 최성안 사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했고, 이어진 이사회에서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최 사장은 사업과 조달 등 EPC 각 분야를 두루 거친 엔지니어 출신의 플랜트 전문가로 2018년부터 회사를 이끌어왔다. 불확실한 대외 경영환경에도 불구, 경영역량과 리더십 등을 발휘해 견고한 실적을 달성했고, 혁신 등을 통해 회사 경쟁력 제고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정주성 부사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정주성 부사장은 삼성에서 30년 이상 재무와 경영관리 분야에 몸담아온 재무전문가로 현재 최고재무책임자(CFO)인 경영지원실장직을 수행하고 있다. 재무전문성과 경영리더십을 바탕으로 실적개선과 안정적 재무관리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외이사로는 박일동 전 수출입은행 부행장을 감사위원회 위원으로 선임됐고, 재무제표 승인과 이사 보수한도 승인 안건 등 이날 부의된 안건이 원안대로 모두 통과됐다.

최성안 사장은 이날 주총에서 "지난해 불확실성 속에도 수년간 지속해온 혁신과 체계적인 위기대응을 통해 소중한 성과를 달성했다"라며 “디지털 기술혁신으로 생산성과 효율성을 높여 수익성을 극대화하고, 미래성장동력 확보에 만전을 기해 지속성장 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