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궤도 환경위성 대기질 정보 8종,영상 공개
환경위성센터,아시아 20개국 이산화질소 등 정보
정지궤도 환경위성 대기질 개선 중심 역할 기대
2010~12년 까지 중국발 대기질 한반도 영향미쳐

한반도 공기층 오염물질 어느 정도인가

추호용 기자 | | 입력 2021-03-22 08:25:35
  • 글자크기
  • +
  • -
  • 인쇄



▲대기 중 에어로졸에 의해 빛이 소산(흡수, 산란) 되는 정도를 나타내는 척도

[환경데일리 추호용 기자]자동차 배기가스, 석탄화력발전소와 같은 내연기관의 연소과정에서 발생하는데, 대부분 대기중으로 쌓여서 기류 등 기상 영향(바람, 비 등)을 따라 다시 가라앉으면서 호흡기를 통해 유입돼 기관지질환에 악영향을 유발한다. 특히 식물 성장까지 영향을 주는 자외선은 인체 DNA에 미치는 영향을 정량화한 값으로 높을수록 DNA 손상이 많이 준다.

​아시아 지역의 이산화질소 농도를 보면 미국 . 유럽은 이산화질소 저감을 추진해 90년대 중반 이후 연간 2~3% 감소했다. 하지만 우리나라를 포함한 동아시아는 인구증가 산업발전 등으로 연간 6% 이상 증가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앞으로 대기질 개선정책에 따른 이산화질소 농도 감소를 정지궤도 환경위성에서 확인 가능하다.

환경부와 국립환경과학원은 22일부터 환경위성센터 누리집을 통해 정지궤도 환경위성(천리안위성 2B호)에서 관측한 아시아 대기질 영상 정보 8종을 공개한다.

이번 공개되는 영상 정보는 이산화질소 농도, 에어로졸(AOD), 오존 농도, 유효 운량, 자외선 관련 산출물 3종(식물 반응 지수, 비타민D 합성 지수, DNA 영향 지수), 이산화황 농도이다. 화산 분화 등 재난 발생 시 제공되는 이산화황을 제외한 총 7종의 영상이 실시간으로 제공된다.

국립환경과학원은 누구나 쉽게 이번 위성자료를 볼 수 있도록 6월까지 모바일 맞춤형 누리집도 구축할 계획이다.

정지궤도 환경위성은 지난해 2월 19일 발사, 우주궤도상의 점검을 마치고 그해 11월부터 국립환경과학원 환경위성센터에서 직접 운영 중이다. 정지궤도 환경위성의 영상은 지난해 11월 18일 처음 공개, 첫 영상 공개 4개월 만인 이날부터 정식으로 공개를 하는 것이다.

환경위성센터는 국제 검증팀 협력(2020년 8월, 국내외 20팀) 및 아시아 대기질 국제공동 조사(2020년 11~12월) 등 자료 공개를 통해 정지궤도 환경위성을 검증 정확도를 개선해왔다. 정지궤도 환경위성은 하루 평균 8회 아시아 대기질을 관측하며, 대기오염물질 발생·이동 영상 산출물 정보를 비롯해 대기질 연구의 기초자료를 제공한다.

▲단위면적 상공 대기층 전체에 분포하는 오존 총량으로 성층권 오존은 자외선을 차단하는 역할을  

하나 대류권 오존은 인체에 유해  

▲대기 전체층 농도와 지상층 농도 차이 발생 설명 그림

영상 산출물은 아시아 대기오염물질의 시공간적 특성을 분석하고 대기환경정책 수립의 근거로 활용될 예정이다.

대표적인 영상 산출물 중 하나인 이산화질소는 주로 자동차, 화력발전소와 같은 내연기관 연소과정을 통해 발생하며, 장기 노출 시 기관지 질환 등을 유발하고, 오존 및 에어로졸 생성에도 기여하는 대기오염물질이다.

이번 정보 공개는 한반도를 포함한 아시아 지역에서 화산폭발, 산불 등 재난 시 발생하는 이산화황 등의 대기오염물질 감시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공개되는 에어로졸 정보는 지표부터 대기상단(일반적으로 성층
권까지)의 대기오염물질을 대표하는 값으로, 지상에서 관측된 미세먼지 정보(PM10, PM2.5)와 반드시 일치하지는 않지만 에어로졸의 공간적 분포를 설명하는데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올해 10월부터 단일산란반사도, 자외선·가시광 에어로졸지수, 구름중심기압, 구름복사비율, 자외선지수 등 5종의 영상 산출정보를 추가로 공개할 예정이며, 향후 지속적 연구를 통해 대기오염물질인 포름알데히
드(HCHO), 글리옥살(C2H2O2) 농도도 공개할 예정이다.

장윤석 국립환경과학원장은 "정지궤도 환경위성은 향후 대기오염물질 생성.이동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신속히 알려주고 아시아 대기질 개선에 중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위성분포에서 나타난 것처럼, 유럽과 아시아권이 대기질이 심상치 않다. 1996~1998년의 유럽은 아시아와 달리 대기질이 개선되는 것이 확인되고 있다. 하지만 반대로 2010~2012년 사이 한반도 주변은 중국에서 발생되는 이산화질소 등 대기질은 점점 악화돼 우리나라까지 영향을 미치고 있다. 그림 출처 : Geddes et al., 2016, 전 지구 장시간 이산화질소 농도 경향 분석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추호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