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억원 기부에 이어, 이색 응원으로 성공개최 지원
부산시설공단, 동서대와 지역관광산업 활성화 공동기획

마사회, 광안대교 미디어파사드로 평창동계 응원

윤경환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02-08 16:45:30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윤경환 기자]"영화 '챔프'가 모티브, 장애 극복하고 '명마'(名馬)가 된 '루나'로 청년들에게 희망 전한다."

마사회(회장 김낙순)의 평창동계올림픽 성공적 개최를 위한 '특별한 응원전'이 눈길을 끌고 있다.

김낙순 마사회장은 "대한민국 대표 랜드마크 광안대교에서 새해 희망 메시지와 함께 평창동계올림픽 응원을 위한 형형색색의 미디어아트가 9일부터 2주간 펼쳐질 것"이라고 밝혔다.

광안대교의 7000여개 LED 조명으로 펼쳐지는 이번 미디어파사드는 구정연휴를 전후로 한 9일부터 23일까지 2주간 오후 8시와 9시 1일 2회, 10분 동안 진행돼 광안리 밤하늘을 아름답게 수놓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미디어파사드는 한국마사회와 부산시설공단(이사장 김영수)이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공동기획하고 동서대학교 디지털콘텐츠학부 윤태수 교수와 8명의 대학생들이 영상 전문가 육성 사업인 CK사업(국제적 산학협력을 통한 영상산업도시육성사업단)의 일환으로 참여했다.

미디어파사드의 모티브는 2011년 영화 '챔프'의 실제주인공으로 장애를 딛고 국내 최고의 명마(名馬)가 된 '루나'의 스토리를 첨단 교량인 광안대교와 접목해 '달빛의 울림과 희망'이라는 미디어 아트로 재구성했다. 과거 교통수단인 말이 현재 대표 교통수단인 자동차로 변화되는 영상과 함께 어두운 밤을 따스하고 밝은 달빛으로 희망의 길잡이가 돼 젊은이들에게 내일을 열어준다는 내용이다.

김낙순 마사회장은 "대한민국 랜드마크에 국민들의 응원 메시지가 함께 하니, 국가대표 선수들이 더욱더 힘을 내서 목표를 달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부산시민을 비롯한 연휴 관광객 그리고 동계올림픽 참가 선수 등 많은 이들에게 감동의 메시지가 전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국마사회는 공기업으로서 평창동계올림픽, 동계패럴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기부금 50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이외에도 지난해 4월과 5월에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2018 평창동계 성공 기원 강원도 평창 농특산물 바로마켓 특별전을 가졌다.

지난해 연말에도 평창 동계 올림픽의 성공 기원 특별경주를 시행한바 있다. 또한, 자원봉사인력 직원 파견(7명), 입장권 구매(2200만원) 및 농어촌의 취약계층(약 800명) 관람 지원 등 다양한 지원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용어 설명
미디어 파사드는 미디어(media)와 건물의 외벽을 뜻하는 파사드(facade)가 합성된 용어로, 건물의 외벽에 다양한 콘텐츠 영상을 투사하는 것을 이른다. 이는 건물 벽에 LED 등의 디스플레이를 부착 영상을 구현하던 방식에서 한층 더 나아가 아예 건물의 벽면을 디스플레이용으로 사용하는 것을 말한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경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