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일 '인천~부산~미야자키~제주~인천'코스 약 2시간 50분 비행
아시아나항공 기내 면세품 온라인 예약 주문 가능…최대 70% 할인

아시아나항공 당일치기 해외여행 재개

추호용 기자 | | 입력 2021-01-20 11:48:1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추호용 기자]아시아나항공이 면세품 구매 가능한 'A380 당일치기 해외여행'을 운항 재개한다.
 
오는 31일 오후 1시 인천국제공항을 이륙해 부산, 일본 미야자키, 제주 상공을 비행한 뒤 오후 4시20분 인천국제공항으로 돌아오는 당일치기 해외여행 상품이다.
 
'하늘 위의 호텔' 이라 불리는 A380으로 운항하며, 보다 넓은 기내 공간에서 대화면 기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국제선 운항인만큼 탑승객은 여권을 지참해야 하며, 아시아나항공 기내 면세점을 비롯 인천공항 면세점과 시내 면세점 이용이 가능하다. 단, 아시아나항공 기내 면세점의 경우, 현장 주문은 불가하며 사전에 아시아나항공 인터넷 면세점(dutyfree.flyasiana.com) 을 통해 예약 주문을 했을 경우 구매할 수 있다.
 
탑승객 모두에게 어메니티 키트와 기내 엔터테인먼트 시스템(IFE, In Flight Entertainment) 서비스를 제공하고, 마일리지도 적립된다. 또한, 비즈니스스위트와 비즈니스 좌석을 이용하는 모든 고객들은 인천국제공항 아시아나항공 라운지 이용이 가능하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이벤트명을 'Duty로부터 Free 해지는 여행' 이라 명명한 만큼 코로나로 인한 일상의 답답함을 잠시라도 잊길 바라는 기회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며, "기내 면세품을 최대 70% 할인해 해외여행시에만 경험할 수 있는 혜택을 고객들이 느낄 수 있도록 기획했다."고 말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기내식 서비스를 미제공하고, 비대면 체크인을 권장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495석 좌석을 307석으로 운영하고, 뒷열 3열은 방역을 위한 격리공간으로 활용하는 등 기내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화해 시행한다.
 
해당 상품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www.flyasiana.com)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상세한 상품 내용 및 탑승객 유의사항 등도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추호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