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16일부터 9주간 매주 월요일 라떼 주문 사이즈 업
우유사랑라떼 1잔당 50원씩 적립 지역사회 지원 예정
2015년 낙농산업 활성화 위해 시작 202만명 고객 동참
현재 1억 5천만원 기금 소외 계층 분유 및 우유 지원

K-MILK와 함께하는 국산 우유 소비 촉진

김영민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04-16 17:13:54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김영민 기자]㈜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4월 16일부터 6월 11일까지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와 함께 국산 우유 소비 촉진을 위한 '2018 우유사랑라떼'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를 위해 스타벅스는 4월 16일부터 9주간 매주 월요일마다 전국 매장에서 카페 라떼를 주문하면 한 사이즈 업그레이드 무료 혜택을 제공한다. (단, 미군 부대 매장 제외)

기간 중 매주 월요일마다 판매하는 카페 라떼 1잔당 50원의 기금을 적립하고 최대 5000만원을 조성해 소외 계층을 위한 을 비롯한 연계 유관 단체 활동을 위해 전달할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우유가 들어가는 모든 제조 음료에 신선한 국산 우유만을 사용하고 있으며, 2016년에는 커피전문점업계 최초로 K-MILK 인증을 획득하여 국산 우유 소비촉진을 위한 노력에 앞장서고 있다.

스타벅스 카페라떼는 에스프레소 샷과 우유를 넣어 제조해 스타벅스 메뉴 중 우유가 가장 많이 소비되는 음료다. 특히, 아메리카노에 이어 스타벅스에서 두 번째로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는 대표적인 음료로 스타벅스는 카페 라떼를 포함한 다양한 우유가 함유된 음료 판매를 통해 연간 약 2200만 리터 이상의 국산 우유를 소비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약 95톤의 우유 소비가 추가 소비될 것으로 보고, 캠페인에 참여하는 고객에게 국산우유의 우수성을 알리면서 긍정적인 인식 제고의 기회가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2015년과 2017년 두 차례에 걸쳐 우유 소비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낙농가를 돕기 위해 국산 우유 소비 촉진 활동인 우유사랑라떼 캠페인을 진행해 왔다.

지금까지 202만명의 고객 동참이 이어졌으며 적립 기금과 회사 매칭을 통한 총 1억 5000여 만원의 기금을 동방사회복지회 영유아 분유 구매와 전국지역아동센터 취약계층 아동 우유 지원 등을 위해 전달한 바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이석구 대표이사는 "이번 우유사랑라떼 캠페인을 통해 신선하고 안전한 국산우유에 대한 관심을 증진시키고 낙농가와 지역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 내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