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년 출시, 당시 파이 시장에 바나나 열풍 제품
기존 제품보다 크림 함량 높여 맛과 풍미 더해

롯데제과, 4년만에 ‘몽쉘 바나나’ 재출시

유혜리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20-05-27 09:08:4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유혜리 기자]롯데제과는 2016년 파이 시장에서 바나나 열풍을 일으켰던 프리미엄 크림 케이크 '몽쉘바나나'를 4년만에 다시 선보였다.

4년만에 다시 선보인 '몽쉘 바나나'는 2016년 출시 당시 제품보다 크림을 약 20% 늘려 맛과 풍미를 한층 더 높인 제품이다.

이 제품은 촉촉하면서 부드러운 카카오 케이크 속에 달콤하고 부드러운 풍미의 바나나 크림과 생크림이 함께 들어가 있다.

롯데제과는 '몽쉘 바나나'를 4년만에 다시 선보인 이유는 그 동안 '몽쉘 바나나'의 맛을 잊지 않고 지속적으로 재 출시를 요청했던 소비자 의견이 이어졌기 때문이다.

2016년 선보였던 '몽쉘 바나나'는 출시 한 달 만에 1500만개가 판매되고 2016년 연간 약 220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향후 '몽쉘 바나나'와 아이스크림을 활용해 색다른 맛을 느낄 수 있는 레시피 등을 롯데제과 공식 SNS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혜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