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얼큰 시원한 정통 육개장 진한 맛 선봬
'대구식 쇠고기육개장' 시원하고 뒷맛까지 깔끔

대구식 쇠고기육개장은 어떤 별미?

유혜리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21-01-20 09:58:05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유혜리 기자]대구사람들이 즐겨먹던 전통 육개장이 오뚜기에서 재현해 내놨다.


㈜오뚜기(대표이사 이강훈)가 얼큰하면서 시원한 정통 육개장의 맛을 그대로 살린 '대구식 쇠고기육개장'을 출시했다.
 
오뚜기 '대구식 쇠고기육개장'은 얼큰하면서도 시원한 정통 대구식 육개장의 맛을 그대로 살린 제품으로, 푹 고은 쇠고기 국물에 고춧가루가 아닌 고추기름으로 맛을 내고 토란대, 대파. 무, 다진마늘을 듬뿍 넣어 얼큰하며 시원한 뒷맛이 특징이다. 

'대구식 쇠고기육개장'은 쇠고기 양지를 푸짐하게 찢어 넣어 고기의 맛과 식감을 살렸으며, 진한 쇠고기 국물에 무와 파를 듬뿍 넣어 시원하고 깊은 맛을 더했다.
 
㈜오뚜기 관계자는 "얼큰하면서시원한 정통 대구식 육개장의 맛을 살린 '대구식 쇠고기육개장'을 출시했다."며, "진한 쇠고기 국물과 푸짐한 고기로 집에서도 간편하게 든든한 한 끼 식사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뚜기는 전국팔도 지역 전문 맛집의 맛을 그대로 살린 오뚜기 '지역식 탕, 국 찌개' 시리즈를 출시해 코로나 시대 집에서 간편하게 맛있는 식사를 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혜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