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자회 수익금 전액, 사랑의열매 기부

롯데제과, 임직원 자선 나눔송년회

윤경환 | yun_2044@naver.com | 입력 2018-12-15 18:24:19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윤경환 기자]아주 특별한 나눔의 자선바자회를 송년회로 훈훈함을 전했다.


롯데제과는 14일 서울 양평동 본사 사옥에서 '나눔송년회'를 지난해와 마찬가지고 열었다. 연말을 뜻깊게 보내고 나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2016년부터 실시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저녁식사 등으로 치러지던 송년회를 자선바자회 형식의 '나눔송년회'로 대체한 것이어서 임직원들의 호응도가 높다.


행사는 오전 부터 오후 2시까지 진행되며, 임직원들이 직접 제작한 뮤직비디오가 방영 행사 내내 훈훈한 분위기를 북돋았다.


주방용품, 가전, 의류, 운동기구 등 임직원들의 기부로 모인 400여개의 물품은 본사 1층에서 별도의 매대에 진열되며 1000원~5만원 가량의 저렴한 금액에 판매됐다. 사옥 인근에 닭꼬치 등을 판매하는 푸드트럭을 운영하고 점심시간은 팝페라 가수의 미니콘서트가 열리기도 했다.


행사의 말미에 최신형 게임기, 공기청정기 등의 제품을 경매 방식을 통해 판매하며, 참가하는 모든 임직원들에게 주유상품권 등의 경품을 제공했다. 행사의 수익금 전액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에 기부할 예정이다.


롯데제과는 '맛있는 나눔, 따뜻한 세상'이라는 슬로건으로 CSR활동을 진행하고, 이달에도 여러 복지단체에 제품 기부를 계획하고 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윤경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