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인증 수도용 제품, 주방용 오물 분쇄기 불법 근절
한국상하수도협회-한국여성소비자연합 업무협약 체결
협회 인증 제품 정보 공유 피해 예방 시장질서 확립

수도용 및 주방용 불법 제품 뿌리 뽑는다

김영민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11-06 18:42:11
  • 글자크기
  • +
  • -
  • 인쇄

▲수도용 자재와 제품의 위생안전기준

인증을 확인 하고 구매해야 한다.   

[환경데일리 김영민 기자]더 이상 시중에 유통 중인 수도용 제품과 주방용 오물 분쇄기 중 미인증 및 사전 허가 없는 개조 및 변조 제품은 설 자리가 없어진다.

 

한국상하수도협회(협회장 권영진 대구광역시장)는 6일 서울 YWCA 회의실에서 한국여성소비자연합(회장 김천주, 김상기)과 '위생안전기준 및 주방용오물분쇄기 인증제도 불법 불량 제품 유통 근절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민관 협력으로 수도용 자재와 제품에 대한 위생안전기준 사후 관리를 강화해 국민 건강과 생활 안전을 향상시키고, 가정에서의 음식물 쓰레기 배출로 인한 수질오염을 줄이기 위해 진행됐다. 

 

환경부 산하 한국상하수도협회는 그동안 안정적인 물 공급으로 보편적 물복지 실현과 물과 관련한 기술 산업 발전을 위해 민관과 산학연의 가교 역할을 수행해왔다.

 

협회는 2013년부터 '수도용 자재와 제품의 위생안전기준 인증 등에 관한 규칙'(환경부령 제765호)에 따라 물과 접촉하는 모든 수도용 자재와 제품에 대한 인증‧관리 업무와, 환경부 고시에 따른 주방용 오물분쇄기 인증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하지만 수도용 자재와 제품, 주방용오물분쇄기의 불법 유통 피해 사례가 발생해 한국온라인쇼핑협회, 대형 오프라인 쇼핑몰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불법 제품 유통 근절을 위해 노력해왔다.


한국여성소비자연합과의 이번 협약은 공급자‧유통업체 중심으로 추진해오던 불법 제품 예방 노력을 소비자들의 참여를 통해 원천 차단하기 위해 체결됐으며, 향후 협회 인증 제품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소비자 피해 예방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선계현 한국상하수도협회 상근부회장은 "협회는 국민들이 안전한 물을 공급 받고 건강한 수질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한국여성소비자연합과의 협약을 통해 수도용 불법 제품 근절과 환경 보호에 소비자 참여가 확대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고 이번 협약의 의의를 밝혔다.

 

피해신고 www.kctap.or.kr 불법·불량제품 신고센터 자동응답전화 02-3156-7755, 팩스 02-3156-7743
이메일 oversight@kwwa.or.kr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