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 '2021 올해의 환경인상' 선정
환경공단 박종호 실장, KEITI 하현철 홍보실장 '감사패'

2021년 빛낸 환경인 노웅래 의원, 장준영 전 이사장

김영민 기자 | sskyman77@naver.com | 입력 2022-01-21 18:05:28
  • 글자크기
  • +
  • -
  • 인쇄
▲(사진 왼쪽부터) 김병오 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장, 노웅래 의원, 장준영 전 환경공단 이사장, 박종호 환경공단 홍보실장

[환경데일리 김영민 기자]2021년에 국내 환경문제를 현장에서 해답을 찾고 대안을 제시하는데 큰 역할을 한 인물에게 주는 올해의 환경인이 선정됐다.


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회장 김병오)가 선정한 이번 시상식은 21일 오후 여의도에서 노웅래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마포갑)과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전 이사장에게 상패를 전달했다.

 
'올해의 환경인'상은 그 해에 가장 탁월한 환경문제를 찾고 정책 입법과 제도개선에 힘쓴  활동을 분들 중 국내 환경전문지 기자들의 투표로 선정되는 환경인상이다. 이 상은 1996년부터 매년 이어져왔다.

국회 환경노동위 소속 노웅래 의원은 높은 국회 본회의 출석률과 왕성한 상임위 의정활동을 펼치면서 수십 건의 환경관련 법안을 대표발의 했다. 


특히 국회에서 다수의 환경관련 토론회를 개최해 많은 의견을 수렴했고, 지난해 국정감사에서도 포스코 시안가스 유해물질이 작업환경에 영향을 주는 부분도 찾아서 개선하는데 힘써왔다. 특히, 포장재재활용공제조합 내부의 EPR 공정성 훼손과 방만한 경영에 대해 냉정한 판단으로 업무 개선을 하도록 지적해 정책에 반영하는 성과도 거뒀다.


공동 수상한 장준영 전 이사장은 3년의 공단 이사장으로 재직 시 맡은 바 직무를 충실히 수행과 정부의 환경정책 적극 추진과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정책 발굴에 매진해 왔다. 


또한 국가물산업클러스터의 성공적인 정착으로 물 산업 발전에 기여했고, 한국환경공단의 양적 질적 성장을 이룩해 글로벌 종합환경기관으로 성장시켜 국격을 높이는데도 크게 공헌했다.

 
노 의원은 수상 소감에서 "올해는 환경 문제에 있어서 활동을 더 많이 하라는 뜻으로 주신 것으로 알고 현장에서 (문제들을) 파악해서 해결하도록 앞장서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 전 이사장은 "한국환경공단의 전체 직원들이 노력하고 함께 애쓴 결과로서 이 상을 받은 것 이라고 생각한다."며 "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 회원사 여러분들이 우리나라 환경 발전을 위해서 더 큰 역할을 해 주실 수 있으리라고 진심으로 믿는다."고 강조했다.

  
이날 협회가 환경산업과 자원순환경제 홍보에 기여한 한국환경공단의 박종호 실장과 한국환경산업기술원(KEITI)의 하현철 실장에게 공로로 감사패를 수상했다.

한국환경전문기자협회는 1995년 10월 설립된 명실공히 국내 유일한 환경전문기자들의 환경문제를 다루는 단체로 18개 언론사 20여명의 기자가 참여하고 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