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의선숲길공원서 홍대걷고싶은거리까지 가두행진

'1회용 플라스틱 없는 마포' 캠페인

이수진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11-06 16:20:1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이수진 기자]6일(화) 오후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연남동 경의선숲길 공원 일대서 '1회용 플라스틱 없는 마포' 캠페인을 펼쳤다.

 

1회용품 사용 자제 등 폐기물 감량을 통한 환경보호를 위해 기획된 이날 캠페인에 유동균 마포구청장을 비롯해 마포구 홍보대사 박일, 주민 및 유관기관 관계자, 자원봉사자 등 총150여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연남동 경의선숲길공원에서 시작된 캠페인 가두행진은 홍대걷고싶은거리까지 이어졌다. 이날 캠페인에서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시민들에게 1회용품 사용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마포구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사업장 내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장바구니 사용 ▲텀블러 이용 등을 적극 홍보해 주민들의 생활습관 변화를 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 구청장은 "이번 캠페인이 일상에서 무심코 사용하는 1회용 플라스틱이 우리 생활과 환경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진지하게 고민해 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수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