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집 76명, 패션제품기획 및 옷수선 등 9개 직업훈련 과정
22일까지 구직등록 후 구직등록증 지참, 읍면동사무소 신청

직업훈련 받고 취업능력 쌓자

이수진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03-13 21:47:4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이수진 기자]실업자와 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업취약계층에게 직업훈련의 기회를 제공해 자활기반을 확충할 수 있도록, '2018년 지역실업자 직업훈련'을 이달 말부터 8월까지 실시한다.

경주시는 지역실업자 직업훈련 과정은 총 9개 과정이며, 패션제품기획 및 옷수선, 한식조리, 건설기계운전, 요양보호사, 피부미용, 간호조무사, 사무자동화, 도배, 브런치카페실무 과정이 개설된다.

모집인원은 76명 정도이며, 구직등록 후 구직등록증을 지참 오는 22일까지 주소지 읍면동사무소로 신청하면 된다.

 

직업훈련대상은 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실업자, 비진학청소년, 제대군인 및 전역예정자,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가족, 국가유공자 및 가족, 농림어업인 및 가족, 준고령자, 장애인, 영세자영업자 등이다.

시는 훈련생 선발심사기준에 따라 취약계층 및 취업의지가 강한 신청자를 우선 선발할 계획이며, 기타 내용은 시 홈페이지(경주소식-새소식-고시/공고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휘동 일자리창출과장은 "지역실업자 직업훈련 실시를 통해 자비로 훈련을 받기 어려운 취약계층이 무료로 훈련을 받아 취업능력을 기를 수 있고 산업수요에 부합한 필요 인력 양성이 가능하므로, 우리 지역 시민들의 많은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수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