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반석 유효성 연구, 유럽 해양바이오 공동연구 협력사업
'완도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 사업' 사업비 182억 확보

완도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 연구 분야 본격 추진

김정현 호남취재본부 기자 | | 입력 2020-03-08 22:45:48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김정현 호남취재본부 기자]청정해역 장보고의 고장 완도군은 지난 25일,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사업 연구 분야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 사업'은 완도의 청정 환경과 해양자원을 4차 산업혁명 기술과 융복합 발전시키는 지역 혁신 플랫폼 조성 사업이다.

이날 보고회는 '맥반석과 해산물의 영양학적 관계 연구 용역'과 '블루밸리파크 연계사업 용역'의 추진 상황 및 향후 연구 방향에 대해 질의응답 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맥반석 유효성 연구는 관내 해양지질 환경에 대한 기초적인 연구를 통해 맥반석과 갯벌, 해산물의 맛과 영양 성분의 과학적 근거를 규명해 우수성을 입증하고자 추진 중이다.

블루밸리파크 연계사업은 유럽의 해조류 및 해양바이오 연구 기관과의 네트워크 구축, 로스코프 해양생물연구센터 공동연구 협력사업 추진, 국내외 바이오기업의 R&D 연구소 유치 등을 추진하게 된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맥반석 유효성 연구를 통해 완도 수산물의 우수성과 차별화를 둬야 하고, 해양바이오산업 활성화를 위해 유럽의 블루밸리 파크와 공동협력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완도군은 지난해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서 공모한 '완도 해양치유 블루존 조성 사업'이 선정 사업비 182억을 확보, 해양치유 바이오 연구단지 조성 등 5개 분야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블루밸리파크는 프랑스 브레따뉴 모흘레 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한 산·학·연 협력 네트워크 사업을 말한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정현 호남취재본부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