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여건 이뤄낸 성과, 농식품 수출확대 견인

NH농협무역, 수출 1억달러 조기 달성

최진경 기자 | baji1020@naver.com | 입력 2019-08-10 08:53:23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최진경 기자]농협 경제지주 계열사인 NH농협무역은 9일 서울 강동구에 위치한 본사에서 수출 1억달러 달성 기념식을 개최했다. 지난 7월말 기준으로 수출 1억달러 수출을 달성했으며, 이는 작년보다 약 1개월 앞당겨 이뤄낸 성과다.


NH농협무역은 품목별 생산단지 육성 등을 통해 가격협상력을 높여 수출 확대를 추진해왔으며, ▲파프리카, 토마토, 딸기 등 대표 수출품목 증가 ▲감귤, 사과, 무, 키위 등의 주요 농산물도 고른 성장세를 보였다. 또한, 가격하락으로 고전하고 있는 양파는 전년 대비 800% 성장한 5,585t을 수출했다.

농협 브랜드를 활용한 김, 음료류, 과자류, 현지인 맞춤형 가공식품 등으로 해외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는데 주력해 수출 1억달러 조기달성의 쾌거를 이뤘다.

NH농협무역 김진국 대표이사는 "올해 농식품 수출 목표인 2억달러를 달성해 대한민국 대표 농식품 수출 선도기업으로 나아가겠다."며 임직원과 함께 의지를 다졌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진경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