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팩, '자원순환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녹색기술 적용 2018년부터 소각폐기물 제로
휘발성 유기화합물 등 물질 배출 감소 시켜

SPC팩, 친환경 포장재 개발 '녹색전문기업'인증

이남일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20-09-07 09:45:39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이남일 기자]SPC그룹(회장 허영인)의 포장재 생산 계열사 SPC팩은 지난 6일 '자원순환의 날' 행사에서 친환경 경영 성과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자원순환의 날'은 자원 낭비로 발생하는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생활 속 재활용 실천을 확대하기 위해 2009년부터 제정됐다.

그 행사의 일환으로 자원재활용, 폐기물 발생 감량 등 자원순환정책에 기여한 단체에 수여하는 정부포상을 해왔다.

SPC팩은 년 평균 750톤의 포장재를 재활용할 수 있는 시설을 도입하고 2018년부터 소각폐기물을 제로화했다.

특히, 인체와 동식물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툴루엔, 메틸에틸케톤(MEK)같은 물질을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 잉크 기술을 개발해 휘발성 유기화합물 및 THC(탄화수소) 등 유해물질의 배출량을 크게 감소시킨 공로를 인정받았다.

SPC팩 관계자는 "환경 유해물질 배출량을 감소시키고 효과적으로 자원을 순환 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연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친환경 활동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SPC팩은 친환경 포장재를 개발해 2018년 '녹색 기술'과 '녹색 제품' 인증을 시작으로 지난 5월 '녹색전문기업'인증을 획득하는 등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남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