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한 브라우니와 고소한 견과류 듬뿍 넣은 바삭한 타르트 달콤함
두 가지 디저트 한 번에 즐길 색다른 맛 식감 살린 신개념 디저트

(주)파리크라상, 파리바게뜨 보스턴 브라우니 타르트 출시

유혜리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8-02-11 13:48:27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유혜리 기자]SPC그룹(회장 허영인) 계열사 ㈜파리크라상의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진한 브라우니와 바삭한 타르트를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보스턴 브라우니 타르트'를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이는 '보스턴 브라우니 타르트'는 최근 다양한 맛과 식감을 조합한 디저트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음을 반영해 기획됐다. 호두와 아몬드를 듬뿍 넣은 타르트에 진한 초콜릿의 풍미가 가득한 브라우니를 더해 바삭함과 부드러움이 어우러진 풍부한 식감이 특징이다.

또한, 한 손에 들고 다니며 먹을 수 있는 미니 사이즈로 출시돼 언제 어디서든 간편히 즐길 수 있고, 따뜻한 커피나 홍차와 함께 먹는 티타임 디저트로도 제격이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최근 새로운 조합으로 완성한 디저트에 대한 소비자들의 반응이 뜨겁다."라며, "인기 있는 두 가지 디저트를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보스턴 브라우니 타르트'가 달콤한 풍미와 독특한 식감으로 사랑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혜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